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 ‘2013 대한민국 올해의 차’시상

동아경제

입력 2013-01-22 18:12:20 수정 2013-01-23 13:23:4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2013 대한민국 올해의 차’에 기아자동차 K9과 렉서스 뉴 ES 선정됐다.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는 22일 한국프레스센터 국화홀에서 열린 ‘2013 대한민국 올해의 차’ 시상식에서 기아차 K9과 렉서스 뉴 ES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K9은 기자들이 평가한 ▲외관 ▲실내 ▲정숙성 ▲승차감 ▲퍼포먼스 ▲연비 ▲안전성 ▲편의사양 ▲감성 등 9개 부문에서 900점 만점에 평균 755.29점을 얻어 국산차 부문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또한 정숙성과 뛰어난 승차감, 강력한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뉴 ES는 평균 762.35점을 얻어 수입차 부문 ‘올해의 차’로 뽑혔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낮고 연비효율이 뛰어난 BMW 320d(3시리즈)는 100점 만점에 평균 89.14점을 얻어 친환경 부문에서 최고의 차로 등극했다. ‘스포츠카의 대명사’로 불리는 포르쉐 뉴 911은 퍼포먼스 부문에서, 닛산의 뉴 알티마는 현대적이면서도 세련된 외관을 지녔다는 평가를 받아 디자인 부문에서 각각 최고의 차로 선정됐다.

‘2013 대한민국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는 현대차 싼타페, 기아차 K9, K3, BMW 3시리즈, 1시리즈, 메르세데스벤츠 뉴 SLK 55 AMG, 도요타 캠리(하이브리드), 렉서스 뉴 ES(하이브리드), 닛산 뉴 알티마, 폭스바겐 시로코R(R-라인) 등 10개 모델이 선정돼 치열한 경합을 버렸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기아차 김창식 국내영업본부장은 “전문가 집단으로 구성된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를 통해 공신력 있는 이번 상을 수상하게 된 것에 대해 감사하다”라며 “앞으로도 자동차 산업 발전에 기여하는 브랜드로 거듭 나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한편 올해의 차는 지난해 국내에서 500대 이상 팔린 신차 및 완전변경 42개 모델을 대상으로 선정됐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핫포토] 한혜진, 고혹적인 자태…팔색조 매력!
[화보] ‘여신이 따로 없네…‘ 눈부신 그녀
현대차 ‘ix35’ 부분변경 모델 해외서 첫 포착!
전 세계서 가장 잘 팔린 ‘자동차 색상’은?
신소율, 과감한 절개 원피스…몽환적 섹시미
휴게소의 아우디, 여자화장실 난로를… 이럴수가!
벤츠 사고 수리비…국산 소형車 한 대 값
‘신내림’ 女 하이틴스타 최근, ‘여신급 미모’ 깜짝
네 바퀴의 즐거움 ‘XJ 3.0 수퍼차저 AWD’ 출시
강예빈, 무보정 직찍…우월한 볼륨 몸매 ‘아찔’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