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속수무책…2월 여행사 결제금액 80% 급감

뉴스1

입력 2020-03-24 08:52:00 수정 2020-03-24 08:52:1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국내 여행사는 물론 승승장구하던 해외 온라인여행사(OTA)도 속수무책이다.

24일 앱 분석업체 와이즈앱가 지난 2월 주요 여행업의 추정 결제금액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대부분 여행 서비스의 결제 금액이 전년 동기 대비 대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와이즈앱은 만 20세 이상 한국인이 신용카드, 체크카드, 계좌이체, 휴대폰 소액결제로 결제한 금액을 표본을 조사했다.


해당 조사 결과를 보면 우리 국민의 해외여행 수요가 축소되면서 국내 1, 2위 여행사인 하나투어와 모두투어의 2월 결제 금액은 86%씩 하락한 것으로 추정됐다.

특히 와이즈앱이 2019년 결제액이 가장 높은 여행사로 꼽았던 해외 온라인여행사(OTA)인 호텔스닷컴과 아고다의 하락 폭도 상당히 높았다. 호텔스닷컴은 80%, 아고다는 61% 결제금액이 감소했다.

두 여행사의 지난해 결제된 금액이 각각 1조3989억원, 1조3551억원이었다.

이밖에 항공사로는 제주항공 75%, 아고다 61%, 대한항공 51%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분석업체는 현재 추세로는 3월에는 2월보다 더 하락할 것으로 예측된다고 밝혔다.

(서울=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