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코관광청 “인천-프라하 직항노선 3월 운항 재개”

뉴시스

입력 2023-01-20 16:07:00 수정 2023-01-20 16:07:5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체코관광청은 대한항공의 인천-프라하 직항 노선이 오는 3월 운항을 재개한다고 19일 밝혔다. 코로나 여파로 2020년 3월 운항을 중단한지 약 3년 만이다.

대한항공은 3월 27일부터 인천-프라하 노선을 주 3회(월·수·금) 운항할 예정이다. 여름 시즌에는 수요에 따라 주 4회로 증편할 계획이다.

미카엘 프로하스카 체코관광청 한국지사장은 “프라하 공항이 아시아 지역에서 가장 수요가 많았던 시장 중 한 곳인 한국으로의 직항 노선을 회복하게 됐다”며 “현지에서 한국인 여행객을 위한 인프라가 다시 구축되고 있다. 올해 시장 회복, 새로운 상품 개발과 더불어 한국인 여행자들을 체코에서 다시 만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체코는 대한민국 여권을 소지한 단기 한국인 여행객(90일 이내)이라면 어떠한 제한이나 서류 없이 입국이 가능하다. 코로나19 대유행 이전인 2019년에는 약 40만명의 한국인이 체코를 방문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