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랜드코리아레저(GKL), 착한 선결제로 지역경제 응원

김재범 기자

입력 2020-06-30 09:47:00 수정 2020-06-30 09:50:2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서울 부산 등서 1억4000여만원 선결제

그랜드코리아레저(GKL)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 화를 위해 정부의 ‘착한 선 결제’ 캠페인에 참여했다.

‘착한 선결제’ 캠페인은 자주 이용하는 음식점이나 가게 등에 선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소비자 운동이다. 그랜드코리아레저는 26일까지 서울과 부산의 3개 세븐럭 사업장과 본사 인근의 음식점 105개소에서 1억4000여만 원을 선결제했다.

유태열 그랜드코리아레저 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착한 선결제 운동에 동참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GKL은 공기업으로서 상생 협력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GKL은 서울의 금천구, 중구, 강남구 등 3개 자치구와 부산 부산진구 등 세븐럭 3개 영업점 소재지 및 외국인 밀집 지역자치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경제 활성화와 다문화 가정을 위한 협력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