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김풍 작가, 합작 기내식 2탄 ‘풍‘s JJ샌드위치’

김재범 전문기자

입력 2020-01-19 19:00:00 수정 2020-01-19 19:12:0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국제선 사전주문 기내식으로 판매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은 인천과 김포, 대구, 무안에서 출발하는 국제선의 사전주문 기내식으로 새로 ‘풍’s JJ샌드위치’를 도입했다.

‘풍‘s JJ샌드위치’는 요리 관련 방송 프로그램에서 활동하는 웹툰작가 김풍이 제주항공과 협업으로 개발한 두 번째 기내식 메뉴다. 치아바타 빵에 고기와 야채, 상큼한 유자마요 소스를 넣었다. 내용물로 인한 옷 손상을 막도록 1회용 앞치마도 함께 제공한다.

후쿠오카·칭다오 등 1시간 내외의 단거리 국제선과 괌/사이판, 중국출발 한국행 노선 등 일부 노선을 제외한 국제선에서 사전주문 기내식으로 맛볼 수 있다. 탑승일 3일 전까지 제주항공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제주항공은 지난 해 9월 김풍 작가와 기내식 메뉴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고 첫 메뉴로 그해 10월 대패삼겹살과 청경채를 활용한 기내식 ‘풍밥’을 론칭해 판매하고 있다.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