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증하는 1인 가구 소형 주거상품 전성시대

동아경제

입력 2019-11-30 10:00:00 수정 2019-11-30 10: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 투시도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 전용 47~58㎡ 중소형 평형대 구성
세계적인 디자이너 파비오 노벰브레와 협업…강남 최초 밀라네제 하우스로 공급

최근 1인 가구가 늘어나면서 소형 주거 상품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1990년 1인 가구 비율은 9%였으나, 2018년 29.2%로 3배 이상 증가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소형 주거상품에 대한 거래량도 늘어나는 추세다. 실제로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9월까지 진행된 아파트 거래 건수 332,049건 중에서 전용면적 85㎡이하 중소형 아파트의 거래건수는 287,697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용면적 85㎡ 초과 대형 아파트 거래 건수(44,352건) 대비 약 6.5배 높은 수치다.


오피스텔, 기숙사 등 수익형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통계청 자료를 살펴보면 지난 2015년 20∙30대 1인 가구의 거처는 단독주택이 51.23%를 차지했으나 2017년 들어 48.57%로 감소하며 50%대가 무너졌다. 반면 오피스텔, 기숙사 등은 2015년 11.92%에서 2017년 14.51%로 3년 사이에 2.59% 상승한 것이다.

1인가구가 늘어나면서 중소형 평형은 청약시장에서도 강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9월 강남구 삼성동에서 분양에 나섰던 ‘래미안라클래시’(전용 71㎡, 84㎡ 총 679가구)는 전 가구가 전용 84㎡ 이하 중소형으로만 구성됐다. 이 단지는 평균 경쟁률 115.09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고 1순위 마감에 성공했다.

수익형부동산에서도 중소형의 인기를 확인할 수 있다. 지난달 분양에 나선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들어서는 ‘펜트힐 논현’ 오피스텔의 경우 단기간에 완판을 앞두고 있다. 이 단지는 전용 52~84㎡ 중소형 오피스텔 27실을 공급했으며 도시형생활주택 42~43㎡ 131세대도 분양 막바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동산 전문가는 “중소형 주거시설은 대형평형에 비해 상대적으로 자금 부담이 적은데다 환금성이 우수하다보니 분양 시장에서 꾸준히 인기를 누리고 있다”라며 “최근에는 정부의 강력한 규제로 인해 부담을 느낀 사람들이 중소형으로 눈길을 돌리고 있어 중소형 평형의 인기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강남에 트렌디한 고품격 주거시설이 중소형으로 공급을 앞두고 있다. 12월 서울 강남구 자곡동 653번지 일원에 새롭고 트렌디한 고품격 주거시설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가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이 단지는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디자이너 ‘파비오 노벰브레’와 협업을 통해 강남 최초 밀라노 스타일 하우스로 선보일 예정이다.

신세계 건설이 시공하는 이 단지는 지하 4층~지상 10층, 1개 동 전용면적 47~58㎡로 구성된다. 희소성 있는 중소형 평형대에 밀라네제 스타일을 더한 고급 디자인하우스로 복층형, 차별화된 커뮤니티 등 다양한 특화 설계를 선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세대 내부에는 고급 주거시설에 어울리는 60년 전통의 이탈리아 명품 주방가구 페발까사가 무상으로 제공된다. 여기에 밀라노 감성을 새롭게 재해석해 세련된 포인트월, 마감재 등을 활용해 내부 공간을 꾸밀 예정이다. 복층형 설계를 통해 넓은 개방감과 공간 활용성을 높였고, 총 4개의 테마 라운지도 갖췄다.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는 단지내 효율적인 시설 이용을 돕는 ‘라운지 서비스’, 방문세탁 등 다양한 생활편의를 제공하는 ‘리빙 서비스’, 카셰어링 등 ‘모빌리티 서비스’, 골프장 부킹, 문화∙공연 예약 등을 편리하게 도와주는 ‘에이전시 서비스’ 등 다양한 컨시어지 서비스도 선보인다.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가 들어설 강남구 자곡동은 동부간선도로와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용인~서울고속도로, 분당~수서간 도시고속화도로 등 차량을 이용한 서울 및 수도권 주요 지역 접근성이 우수하다. 또 코엑스몰, 코스트코, 이마트 등이 가깝고 3대 학원가로 불리는 대치 학원가도 주변에 있다. 자곡초, 율현초 및 세곡중, 풍문고 등 도보권 내 학군도 풍부하다.

분양 관계자는 “자곡동은 교통, 학군, 생활여건 등 입지 조건이 우수하고 수서역세권개발, 과천-위례선 등 굵직한 호재들이 이어지고 있어 향후 미래가치가 뛰어나다”라며 “강남에서 처음 선보이는 ‘밀라노 스타일 하우스’라는 새로운 트렌디한 컨셉으로 선보이는데다 중소형으로만 구성돼 있어 수요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의 견본주택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323에 위치하며, 오는 12월 중 개관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전문가 칼럼



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