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가 주변 소형 주거용 오피스텔 인기

동아닷컴 이은정 기자

입력 2018-05-29 10:02:00 수정 2018-05-29 10:06:2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대학 주변 소형 주거용 오피스텔이 인기다. 유동인구가 많고, 편의시설은 물론 교통도 편리해서다. 특히 대학 기숙사가 턱없이 부족한 상황이어서 매 학기 회전율이 좋고, 임대수익률도 다른 지역보다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 대학가를 대표하는 신촌·홍대권(이화여대, 연세대, 서강대, 홍익대 등)과 동작·관악권(서울대, 중앙대, 숭실대 등) 일대 오피스텔 임대수익률은 5~6%다. 서울 전체 평균 4.75%을 웃돈다. 기숙사 부족 등의 문제로 수요가 꾸준히 이어져서다. 교육부 자료에 따르면 전국 422개 대학교 기숙사가 학생을 수용할 수 있는 비율은 21% 정도다. 대학생 160만892명 가운데 33만5658명만 기숙사를 이용할 수 있는 셈이다.

권일 부동산인포 팀장은 “정부가 대학생 주거비 부담을 낮추기 위해 2022년까지 대학생 5만명 수용을 목표로 다양한 형태의 기숙사 건립을 추진하고 있지만, 그래도 여전히 턱없이 부족한 상황” 이라며 “대학가 주변은 대부분 지하철 이용이 편리한 데다 생활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고 사생활도 보장돼 대학 주변 오피스텔 분양도 인기”라고 말했다.


실제 GS건설이 2012년 인기리에 분양해 2014년 입주한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신촌 자이엘라’ 전용면적 29㎡는 주변 연세대, 이화여대 등과 인접해 있어서 보증금 1000만 원 월세 92만 원에 거래되고 있다. 반면 마포구 상암동 ‘상암 오벨리스크2차’(2014년 입주) 전용면적 26㎡의 경우 보증금은 같지만 월세는 17만 원 안팎이다.

또 인천시 연수구 송도동 ‘롯데캐슬 캠퍼스타운’(2016년 3월 입주) 전용면적 26㎡는 지난 1년간(2017년 5월~2018년 5월) 매맷값이 10.88% 올랐고, 송도동 ‘송도 센트럴파크 푸르지오 시티’(2015년 6월 입주) 전용 25㎡는 같은 기간 3.84% 상승했다. 연세대학교 국제캠퍼스 거리에 따른 차이다.

분양도 잇따른다. 포스코건설은 인천 연수구 송도동 SM1블록과 SM3블록에서 오피스텔과 판매시설로 구성된 ‘송도 더샵 트리플타워’를 이달 분양한다. 연세대 국제캠퍼스, 인천글로벌캠퍼스, 인천가톨릭대 송도국제캠퍼스 등이 도보권이다. 한국외국어대 송도캠퍼스(계획), 인하대 송도캠퍼스(계획), 인천가톨릭대 송도캠퍼스(계획)도 인접해 있다. 또한 인천1호선 테크노파크역이 단지 바로 앞에 있어 인천 주요 지역 및 서울 도심으로의 접근성이 좋다.

대우건설은 경기도 고양시 원흥지구 상업 1-2블록(도내동 950번지)에 원흥지구의 첫 번째 프리미엄 브랜드 오피스텔인 ‘원흥 퍼스트 푸르지오 시티’를 6월 분양한다. ‘원흥 퍼스트 푸르지오 시티’는 지하 6층~지상 29층, 전용 20㎡, 29㎡, 총 820실 규모로 근린생활시설과 함께 구성된다. 전용면적 별 가구 수는 △20㎡ 299실 △29㎡ 521실이다. 단지 주변에는 농협대가 있다.

하나자산신탁(시행)은 경남 진주시 신진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지구 내 상업용지 3-3블록에 ‘신진주역세권 ZOOM테라스’ 분양 중이다. 이 단지는 지하 6층 ~ 지상 18층, 1개동 전용면적 16~36㎡ 347실로 구성된다. 신진주역세권 최초로 테라스텔(테라스/복층형 오피스텔)을 선보인다. 경상대, 경남과학기술대 등이 단지 주변에 있으며 KTX 진주역 도보 3분거리다.

SK건설은 부산시 동래구 온천동 183-3번지 일대 ‘동래 3차 SK VIEW’를 오는 6월 선보인다. 아파트 999가구 중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전용면적 59~84㎡ 126가구를 일반분양하며, 오피스텔 전용면적 28~80㎡ 444실도 함께 들어선다. 부산대가 생활권 내에 있다.

동아닷컴 이은정 기자 ejlee@donga.com


전문가 칼럼



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