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까지 이어진 ‘자이(Xi)’ 인기… GS건설 동해자이, 전 주택형 청약 1순위 마감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1-10-20 16:01:00 수정 2021-10-20 16:05:1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487가구 모집에 3019명 청약
평균 경쟁률 6.2대1… 동해시 역대 최고
오는 26일 당첨자 발표
전매 가능·중도금 60% 무이자
분양가 3억~11억 원대


자이(Xi) 아파트 인기가 강원도 동해까지 이어졌다. 비규제지역 이점과 최신 주거 트렌드를 반영한 상품성, 브랜드 인지도 등이 인기에 주효했다는 평가다.

GS건설은 강원도 동해시에서 처음 선보인 ‘동해자이’가 지역 역대 최고 경쟁률을 기록하면서 전 부택형 청약 접수를 1순위 마감했다고 20일 밝혔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19일 진행된 동해자이 1순위 청약 결과 총 487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3019명이 접수해 평균 6.2대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에 동해자이가 기록한 평균 청약경쟁률 6.2대1은 동해시 기준 역대 가장 높은 수치다.

최고 경쟁률은 대형 평면에서 나왔다. 전용 161㎡타입 4가구 모집에 총 46명이 청약에 나서 11.5대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 84㎡A타입은 235가구 모집에 1792명이 접수했다. 경쟁률은 7.63대1이다. 전용 115㎡타입은 29가구에 211명이 몰려 7.28대1로 집계됐다. 전용 84㎡B타입은 188가구 모집에 634명이 접수해 3.37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동해자이는 강원도 동해시 북삼동 일원에 조성된다. 지하 3~지상 최고 20층, 9개동, 전용면적 84~161㎡, 총 67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당첨자는 오는 26일 발표 예정이다. 정당계약은 다음 달 8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된다.

동해자이 분양가는 3.3㎡당 평균 1093만 원이다. 주력인 전용 84㎡가 3억 원대, 전용 113㎡ 4억 원대, 전용 115㎡ 5억 원대, 전용 161㎡ 펜트하우스는 11억 원대다. 동해시는 비규제지역이기 때문에 계약 이후 즉시 전매가 가능하며 1차 계약금 1000만 원, 중도금 60% 무이자 혜택 등이 지원된다.

GS건설 관계자는 “전국에서 검증된 자이 브랜드 인지도와 소비자 취향을 아우를 수 있도록 설계된 상품성 등이 시너지를 낸 결과로 본다”며 “앞서 영동권에서 선보인 다른 자이 아파트처럼 프리미엄과 프라이드를 선사하는 상품성을 구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해자이 견본주택은 동해시 송정동 일원에 마련됐다. 단지 입주 예정 시기는 오는 2024년 7월이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전문가 칼럼



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