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추석맞아 취약계층에 송편·지역농산물 나눔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09-15 13:47:00 수정 2021-09-15 13:48:4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경남 진주시 평거동 사회복지관에서 독거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게 지역 농산물과 송편을 전달하는 추석맞이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역농가와 취약계층을 동시에 지원하기 위해 지역 농산물을 구입해 영구임대주택 입주민에게 전달하는 사회공헌활동으로 특히 취약계층에 전달한 농산물(배)은 지난 5월 김현준 사장과 LH 직원들이 농가 일손 돕기를 위해 참여한 ‘배 봉지 씌우기’ 봉사활동을 거쳐 수확돼 더욱 큰 의미가 있다.

행사에 참석한 LH 임직원들은 취약계층을 비롯한 지역 주민 모두가 따뜻한 추석 보내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지역 농산물과 함께 송편을 입주민에게 직접 전달했다.

LH는 독거노인 식사나눔을 위해 2019년부터 ‘어울락 밥상’ 활동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 추석맞이 송편나눔을 비롯해 올해에만 총 9번에 걸쳐 사랑의 도시락 배달, 독거노인 생신상 제공 등의 나눔활동을 펼쳤다.

이날 경남지역 뿐만 아니라 전국 LH 지역본부에서도 햅쌀 등 물품기부 행사를 동시에 개최해 지역 곳곳에 나눔의 온기를 전달하고, 지역상권 활성화도 지원했다.

LH 지역본부를 전국 18개 시·군 권역과 매칭하고 LH 지역본부장을 비롯한 직원들이 사회복지관, 장애인복지관, 자원봉사센터 등을 방문해 2억 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과 햅쌀 등 추석나기 물품을 전달했다.

김현준 LH 사장은 “추석을 맞아 직원들의 땀이 스며든 지역 농산물로 어려운 농가와 취약계층을 도울 수 있다는 것에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전문가 칼럼



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