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첫 주말…배달음식 주문시 현장·카드결제↑

뉴시스

입력 2020-05-22 14:41:00 수정 2020-05-22 14:41:4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바로고, 지원금 지급 첫 주말 배달주문 결제 분석
현장 결제 7.9%p 증가…카드 결제 비중 7%p 높아져
"지원금 사용하기 위해 현장 결제 비중 늘어나"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이후 배달 음식 주문 시 현장 결제가 늘고, 선결제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가 5월 첫째 주말(9~10일)과 둘째 주말(16~17일)의 배달 주문 고객 결제 방식을 분석해 22일 발표했다.

그 결과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후 첫 주말(16~17일)의 현장 결제 주문 비중이 지급 전 주말(9~10일)보다 7.9%p 증가했다.


현장 결제 방법 중 ‘카드 결제’ 비중은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후 첫 주말(16~17일)이 지급 전 주말(9~10일)보다 7%p 높았다.

바로고 관계자는 “배달 중개 앱을 통한 선결제 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이 어려운 상점이 있어 현장 결제 비중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