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꾼 폭소케 한 ‘간장게장 같은 사람’은 어떤 사람?

동아경제

입력 2012-12-27 10:33:00 수정 2012-12-27 10:37:4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간장게장 같은 사람’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간장게장 같은 사람’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와 이목을 집중시켰다.

게시물에는 형편이 좋지 않아 친구 집에서 밥을 훔쳐 먹어야 했던 한 남성의 고백이 담겨있다.

이 남성은 “친구네서 검정 비닐봉지에 밥을 훔쳐오곤 하는데 친구가 모른 척 하는 것 같다”며 “그런데 난 친구에게 술 한 잔 못 사주고 밥이나 훔쳐오는 밥도둑”이라고 털어놨다.

이어 남성은 “진짜 나 한심하다. 어쩌다 이런 쓰레기 밥도둑이 되었는지”라며 자신의 신세를 한탄하기에 이르렀다.

하지만 남성의 슬픈 사연을 본 누리꾼은 “하...간장게장 같은 사람”이라는 댓글을 달아 반전 분위기를 조성했다. 광고 속 간장게장을 흔히 밥도둑이라고 칭하기 때문에 이 같은 표현을 빗댄 것.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진지하다가 빵 터졌네”, “간장게장 같은 사람이래”, “댓글 정말 센스 있다”, “무슨 말인가 순간 고민했네”, “웃기긴 한데 뭔가 슬프네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핫포토] 치어리더 섹시 안무에 ‘男心 흔들’
[화보] 눈도 녹일듯한 화끈한 매력! 미녀 총출동
스바루, 국내 시장서 철수 단행…이유가?
올해 유튜브 최고의 자동차 광고 “바로 이것”
90% 틀리는 문제…정답 알고보니 ‘허무해’
엿가락처럼 휘어지는 아이폰5, 누구책임?
“운전이 즐거워!” 기아 프로씨드 GT 최초 시승기
올해 출시된 신차들, 중고차 성적은 과연?
100년 전 미인 공개…“美의 기준은 바뀌는거야!”
아이유 안부 인사 “사고 친 주제에…답답했어요”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