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진 “초등학교때 야동-19금잡지 섭렵”

동아닷컴

입력 2013-01-23 09:32:00 수정 2013-01-23 10:36:2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이서진이 야동과 성인잡지를 초등학생 때 접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서진은 22일 방송된 KBS 2TV ‘달빛프린스’ 첫 방송에 출연, 황석영 작가의 소설 ‘개밥바라기 별’을 주제로 토크를 펼쳤다.

이서진은 “초등학교 때 접한 야한영화가 ‘엠마뉴엘’이었고 ‘개인교습’은 몇 년 뒤에 나온거다”며 세운상가 키드 탁재훈과 눈빛으로 교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서진은 “그땐 이것저것 안가리고 한국 외국 영화 다봤다. 중학교 2학년 때 가족과 제주도에 갔는데 중문 해수욕장에서 ‘애마부인2’를 촬영하고 있더라. 못 오게 했는데 우리집이 그런 부분은 자유롭다. 아버지도 형도 너무 보고 싶어했다. 난 작으니깐 보려고 바닷가를 뛰어다녔다”며 웃었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이서진 이미지 깨네”, “남자라면 저 심정 이해할 듯”, “입담도 출중하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KBS 방송 캡쳐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 star@donga.com


[핫포토] 한혜진, 고혹적인 자태…팔색조 매력!
[화보] ‘여신이 따로 없네…‘ 눈부신 그녀
현대차 ‘ix35’ 부분변경 모델 해외서 첫 포착!
전 세계서 가장 잘 팔린 ‘자동차 색상’은?
신소율, 과감한 절개 원피스…몽환적 섹시미
휴게소의 아우디, 여자화장실 난로를… 이럴수가!
벤츠 사고 수리비…국산 소형車 한 대 값
‘신내림’ 女 하이틴스타 최근, ‘여신급 미모’ 깜짝
네 바퀴의 즐거움 ‘XJ 3.0 수퍼차저 AWD’ 출시
강예빈, 무보정 직찍…우월한 볼륨 몸매 ‘아찔’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