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스턴마틴 106년 역사 최초 SUV ’DBX’ 공개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9-11-22 10:16:00 수정 2019-11-22 10:26:5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애스턴마틴이 스포츠카 역동성과 SUV 실용성을 겸비한 DBX를 22일(현지 시간) 공개했다. 이 모델은 106년 브랜드 역사상 최초 SUV다.

애스턴마틴에 따르면 DBX는 최신 4리터 트윈 터보 V8 엔진이 제공하는 550마력의 강력한 퍼포먼스와 3중 에어 서스펜션 및 9단 토크 컨버터 자동변속기가 결합된다. 또한 동급 최고 헤드룸 및 레그룸 공간과 자연광 실내 유입, 럭셔리 소재 광범위한 적용을 통해 럭셔리 SUV 새로운 기술을 제시했다는 설명이다.

DBX는 최고 출력과 700Nm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4.5초 만에 도달하며 최고 속도는 291km/h이다. 이 밖에 능동형 배기 시스템을 통해 럭셔리 SUV 다운 세련된 혹은 스포츠카 같은 경쾌한 배기 사운드를 폭넓게 제공하며 실린더 정지 기능을 통해 연료 소비 역시 줄일 수 있다.


강력한 파워는 애스턴마틴의 9단 토크 컨버터 자동변속기를 통해 빠르고 효율적으로 바퀴로 전달된다 DBX의 AWD 시스템은 액티브 센트럴 디퍼렌셜과 일렉트릭 리어·리미티드 슬립 디퍼렌셜(eDiff)을 갖추고 있어 상황에 따라 차량 전후 및 좌우에 토크를 정확하게 배분한다. 이를 통해 스포츠카의 주행 성능과 응답성은 물론 어떤 조건이라도 운전자에게 차량을 완벽하게 제어할 수 있는 자신감을 갖게 만든다.

DBX는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매우 적합한 5인승 데일리 SUV 차량이다. 632리터 적재 공간과 40:20:40의 분할 접이식 뒷좌석을 갖춘 DBX는 동급 최고의 실내 공간과 적재 공간 모두를 갖췄다. 여행 가방, 골프 가방, 스키 장비 등 다양한 짐을 실을 수 있어 실용성을 극대화한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