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15년 만에 누적 수출 2000만대 돌파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7-02-15 16:26:00 수정 2017-02-15 16:29:5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GM은 지난달까지 완성차 및 부품조립(CKD) 수출대수가 2000만대를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 2002년 회사 출범 후 약 15년 만의 기록이다.

이와 관련해 한국GM은 부평 본사에서 수출대수 2000만대 달성 기념 행사를 가졌다. 행사에는 제임스 김(James Kim) 사장을 비롯해 영업·AS·마케팅 부문 데일 설리번(Dale Sullivan) 부사장 등 임직원 100여 명이 참석했다.

한국GM은 현재 글로벌 120여개 국가에 완성차 및 CKD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지난 2010년 누적 수출 1000만대를 돌파했으며, 이후 꾸준히 수출을 늘려 이번 기록을 달성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