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SM7 LPe 프리미엄 컬렉션 ‘120만원 상당 옵션 기본 장착’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6-11-02 09:30:00 수정 2016-11-02 09:31:5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 1일 준대형 LPG 세단 SM7 LPe에 총 120만 원 상당의 내비게이션과 18인치 알로이 휠을 기본 장착한 ‘SM7 LPe 프리미엄 컬렉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르노삼성 관계자는 “SM7 LPe 프리미엄 컬렉션에 추가로 기본 장착한 고급 옵션이 총 120만 원 이상의 비용가치를 지니고 있지만, 그 동안 SM7 LPe 모델을 아껴준 고객 성원에 보답하는 차원에서 가격 인상 없이 기존 가격(2560만원)을 그대로 유지한다”고 밝혔다.

SM7 LPe 프리미엄 컬렉션은 기존 흑백 오디오 디스플레이 대신 후방 카메라, DMB, 샤크 안테나, 동영상 재생, 8인치 LCD 터치 스크린 등이 포함된 V7 내비게이션을 기본으로 장착한다. 기존 97만원에 판매되던 V7 내비게이션은 SM7 전용 순정 옵션이며 프리미엄 컬렉션 구입 고객에 대해서는 장착비 또한 무료다.


또한 타이어도 기존 17인치 알로이 휠 대신 24만원 가량 비용이 상승하는 18인치 다이내믹 알로이 휠(225/45R 18타이어)을 기본 장착함으로써 실내는 물론 외관도 품격 높은 면모를 갖췄다.

가격 인상 없이 8인치 내비게이션과 18인치 다이내믹 알로이 휠 등 푸짐한 고급장비를 갖춤에 따라 SM7 LPe 프리미엄 컬렉션은 준대형 LPG 시장에서 최고의 가격 경쟁력을 갖게 되었다.

판매가격이 2560만원으로 경쟁사 LPG 차량 대비 350만원을 절감할 수 있으며 여기에다 이번 프리미엄 컬렉션을 통해 120만원의 가치를 더함에 따라 무려 470만원까지 절감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이에 더해 주력 타깃 시장인 1~3급 장애인 기준으로 SM7 LPe 를 구매할 경우 취등록세와 자동차세(5년 기준) 면제로 최대 551만원의 세제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뛰어난 연비 덕분에 년간 39만원 가량의 유류비 절감도 가능해 구입과정에서 동급 준대형 LPG 차량 대비 총 1000만원 이상을 절약할 수 있는 셈이다.


한편 세금 혜택이 높은 2리터 LPe엔진과 도넛® 탱크를 장착한 SM7 LPe모델은 지난해 8월 출시된 이래 우아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디자인, 완성도 높은 품질과 동급 최고의 연비, 도넛탱크 기술 적용에 따른 넓은 트렁크 공간 등 시장에서 좋은 평가를 받으며 준대형 LPG 세단의 새로운 대안으로 떠올랐다.

올해 들어서도 지난 7월 택시모델이 추가돼 LPe모델의 판매는 지속적인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 이에 힘입어 올해 10월말까지 전체 SM7의 판매도 지난해보다 12.5% 증가했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