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오픈’ 우승 전인지, 과거 맹기용 셰프 응원 “ 맹모닝 아쉬웠지만 앞으로 화이팅”

동아경제

입력 2015-07-14 08:45:59 수정 2015-07-14 08:46: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전인지 우승.
동아일보 자료 사진.

‘US오픈’ 우승 전인지, 과거 맹기용 셰프 응원 “ 맹모닝 아쉬웠지만 앞으로 화이팅”

골퍼 전인지가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해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과거 전인지가 맹기용 셰프를 언급한 사실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최근 전인지는 자신의 SNS를 통해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셰프님 잘생기셨네요... 맹모닝 아쉬웠지만 앞으로 화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맹기용의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게시글에 누리꾼들은 "전인지 선수, 맹기용 셰프 팬?" "전인지 선수, 맹기용 응원? " "전인지 선수, 화이팅"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전인지는 13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랭커스터 컨트리클럽(파70·6353야드)에서 열린 제70회 US여자오픈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3개를 묶어 4언더파 66타를 적어냈다. 최종합계 8언더파 272타를 기록한 전인지는 양희영(26·7언더파 273타)을 한 타차로 따돌리고 우승 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