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iF 디자인 어워드 2021’ 본상 수상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04-20 10:08:00 수정 2021-04-20 10:12:1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미래 드라이빙과 혁신 모빌리티 산업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는 ‘디자인 이노베이션 2020’ 프로젝트가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1’ 프로페셔널 콘셉트와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한국타이어가 2년에 한 번씩 진행하는 디자인 이노베이션은 세계 유수의 디자인 대학과의 공동연구로 미래 드라이빙에 대한 비전과 문제 해결 방법을 제시하는 한국타이어의 연구개발 프로젝트다.

이번 본상을 수상한 디자인 이노베이션 2020 프로젝트는 ‘도시 재구성’이라는 주제로 미국 신시내티대 산업디자인과와 함께 친환경, 자율주행, 인공지능 등 최첨단 기술과 자동화 인프라가 확충된 미래 환경에서 모빌리티가 단순 이동목적이 아닌 삶의 공간으로서 재구성돼 도시를 변화시키는 모습을 그려냈다.

프로페셔널 콘셉트 부문 본상을 수상한 ‘HPS-Cell’는 이동의 본질이 되는 타이어를 기반으로 한국타이어 첨단 기술력 ‘H.I.P’가 적용된 플랫폼이다. 이번 시상에서는 비주얼 우수성과 완성도 및 개성과 고유의 가치 등을 평가하는 시각적 요소와 차별성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HPS-Cell에 장착된 타이어는 단위 격자(Unit-cell)형태 구조체가 적용된 비공기입(Airless) 타이어로 센서 기술을 활용해 타이어 트레드와 노면 상태를 실시간으로 파악, 마모에 따른 위험을 대응해 가변 휠과 최적화된 인프라를 통해 노면에 맞는 최적의 트레드 패턴으로 교체가 가능하다.

이와 함께 디자인 이노베이션 2020 프로젝트 영상은 지속가능성과 사회 기여도를 평가하는 영향력 영역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커뮤니케이션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