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스타워즈 영화 속 스타쉽 디자인한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9-10-24 11:49:00 수정 2019-10-24 11:54:3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포르쉐가 스타워즈 제작사 루카스 필름과 협업해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에 등장하는 새로운 스타쉽 디자인을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새 영화는 ‘스카이워커 사가’ 시리즈 마지막 에피소드로 새로운 미래를 향한 선과 악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포르쉐는 이번 영화에서 새로운 스타쉽 디자인을 담당하게 된다. 프로젝트를 위해 구성된 디자인 팀은 앞으로 슈투트가르트와 캘리포니아 샌프란시스코에서 정기적으로 만나 우주선 디자인 및 제작을 협의할 계획이다.

마이클 마우어 포르쉐 스타일 부사장은 “포르쉐 디자인 DNA를 반영한 우주선 개발은 무척 흥미로운 작업”이라며 “서로 다른 디자인을 추구할 것 같은 두 세계의 디자인 철학은 많은 면에서 닮아 있어 긍정적인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타워즈 프랜차이즈의 디자인을 총괄하는 루카스 필름 부사장 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더그 치앙은 “스타워즈와 포르쉐의 특별한 협업을 통해, 멀리 떨어진 심오한 은하계를 담아낸 이국적인 디자인은 물론, 감성적인 포르쉐 스포츠카 개발에 들어가는 정밀한 디자인 작업이 영화 속에서 빛을 발할 것”이라고 전했다.

포르쉐는 오는 12월 열리는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시사회에서 스타워즈 스타쉽 디자인을 최초로 공개한다. 또 포르쉐 최초 전기차 타이칸 쇼케이스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