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신동빈 25일 만난다…미래車 분야 협력 논의

뉴스1

입력 2020-11-25 08:57:00 수정 2020-11-25 08:59:0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현대차 제공) /뉴스1 © News1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미래 자동차 분야 협력 논의를 위해 회동한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두 총수는 이날 오후 롯데케미칼 첨단소재 의왕사업장에서 회동할 것으로 전해졌다.

롯데케미칼 첨단소재 의왕사업장은 자동차의 내·외장재로 사용할 수 있는 신소재를 개발하고 있다.


정 회장은 관련 신소재를 현대차그룹의 전기·수소차 등 친환경차에 적용할 수 있는지 등을 확인할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스1)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