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가장 사고 싶은 신차 ‘제네시스 G80’ 선정

뉴시스

입력 2020-06-29 11:04:00 수정 2020-06-29 11:04:1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올해 상반기 가장 사고싶은 신차로 ‘제네시스 G80’이 선정됐다.

자동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은 올 상반기 출시된 신차와 하반기 출시 예정인 신차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사고 싶은 신차’로 제네시스 G80이, ‘기대되는 신차’로 GV70이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지난 17일부터 24일까지 엔카 홈페이지와 모바일앱을 통해 진행됐으며, 1516명이 설문에 참가했다.


사고 싶은 신차 후보는 올 상반기 출시된 15종의 신차로, 응답자 중 21.8%가 G80를 사고 싶다고 답했다.

소비자들은 제네시스 G80를 사고 싶은 이유에 대해 “승차감과 실내외 디자인이 좋아서”, “럭셔리한 실내가 마음에 들어서”, “눈에 띄는 디자인 때문에” 등 고급스러움과 디자인에 높은 점수를 줬다.

2위는 제네시스 GV80(20.6%), 3위는 현대 올 뉴 아반떼(9.9%), 4위는 기아 쏘렌토(9.7%)가 각각 차지했다. 5위는 수입차 벤츠 더 뉴 GLS(7.1%), 6위는 르노삼성 XM3(5.1%), 7위는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4.6%)가 차지했다.

뒤를 이어 현대차 더 뉴 싼타페(3.8%), 벤츠 신형 A클래스(3.2%), 아우디 더 뉴 A5(2.7%), BMW 신형 2시리즈(2.0%), 아우디 더 뉴 A4(1.3%), 도요타 GR수프라(1.2%), BMW 신형 1시리즈(0.9%), 도요타 캠리 XSE(0.5%) 순이었다.

올 하반기 기대되는 신차를 묻는 질문에는 하반기 출시 예정인 11종의 신차 중 제네시스 GV70이 27.3%로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

GV70을 꼽은 이유로는 “GV80이 잘나와서 역시 70도 기대된다”, “GV80의 사이즈에 고민하는 사람이라면 pick” 등 제네시스의 두번째 SUV에 대한 기대감을 선택에 반영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아 카니발 KA4이 22.9%의 선택을 받아 2위를 차지했다. 3위는 BMW 신형 5시리즈(11.4%), 4위는 현대 투싼 NX4(9.6%)가 차지했다. 뒤를 이어 벤츠 GLB(5.6%), 랜드로버 디펜더(4.6%), 아우디 e-트론(4.2%), 쌍용 티볼리에어(3.7%), BMW 신형 4 시리즈(2.7%), 르노삼성 조에(2.2%), 폭스바겐 티록(1.8%) 순이었다.

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 박홍규 본부장은 “이번 설문 이벤트를 통해 국산 프리미엄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많은 것을 알 수 있었고 해당 브랜드들이 중고차 시장에서도 주목 받을 것으로 보인다”며 “국내 대표 자동차 거래 플랫폼으로서 앞으로도 고객의 의견을 공유할 수 있는 다양하고 흥미로운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