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더 뉴 C 350 e’ 출시

원성열 기자

입력 2019-04-21 16:20:00 수정 2019-04-21 17:57:5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C-클래스에 ‘EQ POWER’ 적용해 성능·효율성 UP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더 뉴 C 350 e’를 선보였다. 국내 시장에서 세단 모델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을 선보인 것은 이번이 최초다.

더 뉴 C 350 e는 C-클래스를 베이스로 벤츠의 첨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인 ‘EQ POWER’를 적용한 모델이다. 가솔린 엔진과 전기 모터가 결합해 구동되는 것이 특징이다. 2.0리터 4기통 터보차저 가솔린 엔진은 최고출력 211마력에 35.7kg.m 토크를 발휘한다.


축가로 전기 모터(6.4kWh 용량의 고전압 리튬이온 배터리 적용)가 가속 시 최대 82마력과 34.7kg.m 토크의 성능을 추가로 지원해 역동적인 성능과 효율성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단 5.9초 만에 도달할 정도로 파워풀하다.

도심에서는 E-모드를 활용해 오직 전기 동력만으로 최대 15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E-모드에서의 최대 속도 역시 시속 130km에 달해 쾌적한 도심 주행에 무리가 없다.

연료 효율성 강화를 위해 글라이딩 기능도 적용했다. 글라이딩은 운전자가 가속 페달에서 발을 떼면 선택한 변속기 모드에 따라 최고 시속 160km에서 가솔린 엔진의 구동을 정지시켜 불필요한 에너지 소비를 최소화하는 기능이다.

첨단 안전 사양도 충실히 갖췄다. 프리-세이프(PRE-SAFE)를 비롯해 능동형 사각지대 어시스트, 능동형 차선 유지 어시스트 등 반자율주행 기능을 지원하는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도 적용되어 있다. 또한 에어매틱(AIRMATIC) 에어 서스펜션을 기본 적용해 승차감도 강화했다. 더 뉴 C 350 e의 가격은 6400만원(부가세 포함)이다.

스포츠동아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