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20, ‘올해의 가장 아름다운 슈퍼카’ 선정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01-28 15:25:00 수정 2021-01-28 15:28:4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마세라티 ‘MC20’가 지난 26일(현지시간) 제36회 국제자동차페스티벌에서 ‘올해의 가장 아름다운 슈퍼카’로 선정됐다.

국제자동차페스티벌은 매년 컨셉트카와 특별한 디자인의 자동차들을 전시하고 슈퍼카, 콘셉트카, 미래카 등 부문별로 나눠 그해 가장 아름다운 자동차 및 올해의 캠페인, 디자이너 등을 선정하는 자동차 디자인 축제다. 올해 시상식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MC20는 마세라티 정체성과 헤리티지를 재정립하는 상징적 모델로 꼽힌다. 외관 디자인은 우아함, 성능, 편안함과 개성이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유려한 모습이다. 특히 버터플라이 도어는 승하차 시 편리함과 함께 디자인적으로도 우수해 실용성과 심미적 요소를 동시에 만족시킨다.


이와 함께 MC20은 V6 3.0리터 신형 ‘네튜노’ 엔진을 장착해 최고출력 630마력, 최대토크 74.4kg.m,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2.9초, 최고속도 325km/h라는 강력한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클라우스 부세 마세라티 디자인 총괄은 “마세라티 디자인 팀은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여는 자동차를 탄생시킨 이 특별한 프로젝트에 전력을 다해 임했다”며 “팀 전체 이런 노력을 인정받는 상을 받게 돼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한편, MC20는 올해 국내 공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