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리멤버’ 시청률 공약… “유승호·박성웅과 법대 가서 프리허그”

동아경제

입력 2015-12-03 16:25:00 수정 2015-12-03 16:26:2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유승호 박민영. 사진=SBS

박민영, ‘리멤버’ 시청률 공약… “유승호·박성웅과 법대 가서 프리허그”

유승호와 박민영이 ‘리멤버’ 시청률 공약을 내세웠다.

3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방송센터에서 열린 SBS 새 수목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극본 윤현호 연찰 이창민) 제작발표회에 배우 유승호, 박민영, 박성웅, 남궁민, 정혜성이 참석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박민영은 시청률 공약에 대해서 언급했다. 박민영은 “시청률 17%가 넘으면 서울에 있는 법대에 승호 씨와 박성웅 선배님과 함께 가서 프리 허그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갈 때 꼭 피자를 들고 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2년 6개월여 만에 지상파 드라마에 복귀한 유승호는 ‘리멤버’ 출연에 대해 “좋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어 너무 기쁘다”며 “최선을 다할테니 많이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박민영은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 점점 성장해가는 모습을 보면서 동료애도 느끼고 멜로도 느끼실 것”이라며 “나는 ‘멜로’ 담당이다”라고 말했다.

‘리멤버-아들의 전쟁’은 억울하게 수감된 아버지의 무죄를 밝혀내기 위해 거대 권력과 맞서 싸우는 천재 변호사의 휴먼 멜로 드라마로, 영화 ‘변호인’ 윤현호 작가의 안방극장 데뷔작이다.

유승호는 극 중 억울한 누명을 쓴 아버지 서재혁(전광렬)을 구하기 위해 변호사가 되려는 서진우 역을 맡았고, 박민영은 소녀 감성을 가진 엉뚱 발랄한 검사 이인아 역을 연기한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