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악수술하고 라디오스타 출연한 김지현에게 윤종신이 돌직구를?

동아경제

입력 2014-10-16 11:12:00 수정 2014-10-16 11:18:4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사진=MBC 라디오스타

양악수술하고 라디오스타 출연한 김지현에게 윤종신이 돌직구를?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김지현에게 윤종신이 돌직구를 날렸다.

15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인생의 쓴 맛을 제대로 느껴본 자들, 마이너스 30억’특집으로 가수 김지현, 현진영, 성대현 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현이 “내가 제일 돈을 적게 잃은 것 같다”고 말하자, MC김구라는 양악수술한 김지현에게 “돈은 안 잃었지만 일부 옛날 팬들은 ‘얼굴을 잃었다’고 한다”고 말해 김지현을 당황하게 만들며 웃음을 전했다.

이에 김지현은 “이제 많이 자리가 잡혀가고 있다”며 “성형을 한지 2년 정도 지났다”고 말했다.

하지만 윤종신은 “자리 잡는 동안 나이만 더 먹었다”고 돌직구를 날렸고, 김지현은 “소속사 대표가 ‘늙어서 고생 한다’이러시더라고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지현은 옷가게, 와인바, 퓨전 포차를 하며 5억~6억 원의 돈을 잃었다고 밝혀 놀라움을 줬다.

라디오스타 김지현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라디오스타 김지현, 소속사 대표도 웃긴다”, “라디오스타 김지현, 맞는 말 했네”, “라디오스타 김지현, 돈 버리기 참 쉽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오토 기사제보 car@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