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모터쇼]재규어, C-X17 콘셉트카 공개 “아름다운 고성능”

동아경제

입력 2014-05-29 09:14:00 수정 2014-05-29 13:58:2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2014 부산국제모터쇼’를 통해 스포츠 크로스오버 콘셉트카 ‘C-X17’을 29일 공개했다.

지난해 독일 프랑크푸르트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된 C-X17은 재규어 브랜드에서 최초로 내놓은 크로스오버 모델이다.

재규어 C-X17은 재규어가 새롭게 개발한 지능형 알루미늄 구조(iQ)를 기반으로 제작됐다. 재규어 고유의 아름다운 디자인과 역동적인 주행 성능은 유지하면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 가진 실용성을 더한 스포츠 크로스오버 차량.

C-X17은 재규어가 향후 선보일 새롭고 매력적인 방향성을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이안 칼럼의 지휘 아래 탄생한 C-X17은 곳곳에서 재규어의 디자인 정체성을 엿볼 수 있기 때문이다.

전면 그릴은 대형 세단 XJ의 특징에서 진일보했으며, 후면 디자인은 강력한 퍼포먼스의 스포츠카 F타입을 연상시킨다. 온로드 성향과 낮은 차체, 최적화된 무게 중심, iQ를 바탕으로 한 경량화 차체는 고성능 스포츠세단 수준의 주행 성능과 민첩함을 제공한다.

콘셉트카는 지능적으로 모든 바퀴에 전달되는 엔진 토크를 분배하는 토크 벡터링(Torque Vectoring by Braking) 시스템과 지능형 사륜구동(AWD) 시스템을 탑재해 역동적 주행 성능을 자랑한다.

메이커 측 설명에 따르면 온로드 성향과 낮은 차체, 최적화된 무게 중심 경량화 된 차체는 고성능 스포츠세단 수준의 주행 성능과 민첩함을 자랑한다고 한다.

부산=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