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아야 고마워, “넌 우리마음속 진정한 금메달이야”

동아경제

입력 2014-02-21 10:02:00 수정 2014-02-21 10:34:0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소치 2014] 강렬… 우아… 치명적 유혹, 여왕의 탱고 미리 보는 김연아의 21일 새벽 프리 프로그램. 변영욱 기자 cut@donga.com

연아야 고마워

“연아야 고마워”, 국민들이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피겨스케이팅에서 최선을 다한 김연아에게 보내는 메시지다.

김연아는 21일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2014소치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총점 144.19점(기술점수 69.69점, 예술점수 74.50점)으로 아쉽게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러시아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가 총점 224.59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동메달은 216.73점을 받은 이탈리아의 카롤리나 코스트너에게 돌아갔다.

하지만, 대한민국 국민들은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준 김연아 선수에게 보내는 고마움의 표현은 뜨겁다.

국민들은 홈어드밴티지를 가지고 금메달을 차지한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보다 더욱 값진 은메달이란 표현을 하고 있는 것이다.

‘연아야 고마워’라는 메시지를 접한 누리꾼들은 “연아야 고마워, 정말 고맙다는 말 밖에…”, “연아야 고마워, 잘 견뎌주어서 더 고마워”, “연아야 고마워, 넌 우리마음속 진정한 금메달이야”등의 끝까지 최선을 다해준 김연아에 대한 고마움과 격려의 응원을 보냈다.

동아오토 기사제보 car@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