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지방대 숨은 인재 찾아 나선 이유가?”

동아경제

입력 2013-08-16 09:30:15 수정 2013-08-16 09:33:2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현대자동차가 하반기 신입 공채에 앞서 지방 인재 발굴에 나섰다.

현대차는 온라인 투표를 통해 선정된 지방 소재 10개 대학과 서울․경기 소재 8개 대학을 직접 찾아가는 ‘전국구 채용설명회’를 9월 중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현대차는 서울·경기, 부산·경남·제주, 대구·경북, 호남, 강원, 충북·충남 등 총 6개 권역 내 모든 4년제 대학을 대상으로 학생들에게 온라인 투표를 진행하며, 지방 소재 10개 대학(권역별 각 2개교), 서울·경기 소재 8개 대학 총 18개의 최다 득표 대학을 선정해 찾아간다.


학교 선정을 위한 투표는 현대차 영현대 홈페이지(http://young.hyundai.com) 내 ‘전국구 채용설명회 투표하기’를 통해 16일 오후 5시부터 22일 오후 5시까지 진행된다.

‘전국구 채용설명회’에서는 현대차 채용 담당자가 들려주는 생생한 채용 이야기와 전형 과정에 대한 설명 등을 들을 수 있음은 물론, 하반기 주요 채용 일정 및 신입사원 채용 성공기를 담은 취업 플래너 ‘에이치 북(H BOOK)’ 제공 등 취업을 위한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이 밖에도 현대차는 자신이 강점인 분야를 직접 선정해 자랑하는 ‘내가 우리 학교 짱!’ 코너를 마련해 설명회 대상 학교별로 5명을 선정, 잡페어(Job Fair)에서 ‘자기 PR’을 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 내년 2월 졸업 예정자 및 기졸업자에 한해 신청 가능하며 학교 투표 과정에서 신청란이 마련돼 있다.

지방 소재 대학의 경우 권역별 최다 득표 학교에는 ‘자기 PR 버스’가 방문해 학생들에게 즉석 ‘자기 PR’ 기회를 제공하고, 합격 시 하반기 대졸공채 서류 전형 면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온라인 투표에 이어 새롭게 지방대 ‘자기 PR 버스’ 운영을 도입한 ‘전국구 채용설명회’는 지방 인재를 적극 발굴하고자 하는 현대차의 생각이 반영된 것”이라며 “앞으로도 더 다양한 시도를 통해 열린 채용에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