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형 유모차, SUV 자동차 바퀴보다 크다고?

동아경제

입력 2013-07-29 13:58:00 수정 2013-07-29 14:02:4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초대형 유모차가 등장했다.

최근 체코의 자동차 회사 'SKODA'에서 자동차 타이어를 장착한 초대형 유모차를 선보였다.

이 초대형 유모차의 높이는 1.5m이며 20인치 휠과 타이어, 전조등과 강력한 브레이크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작고 아기자기한 기존 유모차에 불만이 있는 아빠들을 위해 제작되었다. 보통 승용차의 휠 사이즈가 16인치 정도이므로 이 초대형 유모차의 바퀴는 오프로드 자동차의 것과 맞먹는다.


자동차 회사 'SKODA'는 1000명의 아빠를 상대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끝에 이러한 초대형 유모차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설문 조사에 따르면 '스타일과 성능이 좋은 유모차라면 아이와 더 많은 시간을 보낼 것'이라고 답한 아빠가 76%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초대형 유모차를 접한 누리꾼들은 "초대형 유모차, 아빠들 눈높이에 맞춘 제품이네", "초대형 유모차, 대형 세단처럼 아이가 편할듯", "초대형 유모차, 가격도 자동차 급 일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영상 바로 보기=http://youtu.be/BgZluCEBS6w

동아닷컴 기사제보 car@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