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모닝-레이 ‘베스트 셀렉션’ 출시… 소비자 선호 높은 항목 기본 적용

이건혁 기자

입력 2021-10-06 03:00:00 수정 2021-10-06 04:33:4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아는 경차 모닝과 레이에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선택 항목을 기본 적용한 신규 모델(트림) ‘베스트 셀렉션’(사진)을 새로 내놨다고 5일 밝혔다. 현재 모닝과 레이는 스탠더드, 프레스티지, 시그니처 등 3가지 모델로 판매되고 있는데, 여기에 베스트 셀렉션이 추가된다. 후방 카메라, 8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 등이 기본 적용된다. 모닝에는 열선 스티어링 휠, 검은색과 붉은색 포인트의 신규 인테리어가, 레이에는 15인치 전면가공 휠, 뒷좌석 열선 등이 추가된다. 두 차량 모두 프레스티지 모델에 들어가는 사양은 기본으로 적용된다.

모닝 베스트 셀렉션의 가격은 1450만 원으로 프레스티지(1355만 원)보다 높다. 레이는 1560만 원으로 프레스티지(1475만 원)보다 비싸다.

이건혁 기자 gun@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