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 소형SUV 1위 지프 레니게이드, 터보 디젤 2종 출시

뉴스1

입력 2020-01-02 10:00:00 수정 2020-01-02 10:00:0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뉴스1

지프(Jeep®)가 수입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에서 판매량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레니게이드’의 라인업을 확대한다.

지프는 지프 레니케이드 론지튜드 1.6 터보 디젤 FWD(Longitude 1.6TD FWD)과 리미티드 1.6 터보 디젤 FWD(Limited 1.6TD FWD) 모델 2종을 공식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지프 레니게이드는 지난해 4월 새로워진 디자인을 적용한 부분변경 모델을 출시하며 지난해 11월 누계 기준 2313대 판매, 전년 대비 48%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수입 소형 SUV 부문에서 가장 많이 팔린 모델이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론지튜드 1.6 터보 디젤과 리미티드 1.6 터보 디젤은 최고 출력 120마력과 최대 토크 32.7㎏·m의 1.6ℓ 멀티젯 II 터보 디젤 엔진과 6단 DDCT 변속기를 장착했다. 수동 변속기의 효율성과 자동 변속기의 편리성을 모두 갖춰 빠른 변속을 가능하게 한다. 여기에 엔진 스톱&스타트(ESS) 기능을 탑재해 주행상황에 맞게 스스로 엔진 작동을 조절하면서 복합연비 15.6㎞/ℓ (도심: 14.6㎞/ℓ/고속: 17.0㎞/ℓ)을 구현, 연료 효율성을 갖춘 모델이다.

레니게이드 1.6 터보 디젤 모델은 론지튜드 1.6TD FWD, 리미티드 1.6TD FWD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됐다. 론지튜드에는 3.5인치 EVIC 디스플레이, 유코넥트(Uconnect) 7.0인치 터치스크린, 직물 로우백 버킷 시트를 적용했다.

리미티드에는 헤드램프, 테일램프, 코너링 프론트 포그 램프, 데이타임 러닝 램프가 LED로 업그레이드돼 선명한 시야를 확보하도록 돕는다. 사각지대·후방 교행 모니터링 시스템, Uconnect 8.4인치 터치스크린과 내비게이션도 장착됐다.

파블로 로쏘 FCA코리아 사장은 “소형 SUV이지만 트렌디한 디자인과 다양한 사양이 적용된 레니게이드는 많은 사랑을 받는 국내 수입차 소형 SUV 부문의 베스트셀링 모델”이라며 “레니게이드 1.6TD 모델 출시를 시작으로 2020년에도 지금처럼 수입 소형 SUV 부문 1위라는 타이틀을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지프 레니게이드 론지튜드 1.6TD FWD, 리미티드 1.6TD FWD 모델의 판매 가격은 각각 부가세 포함 3510만원, 3860만원이다.

(서울=뉴스1)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