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e-쇼룸’ 운영… 스마트폰으로 차량 견적부터 결제까지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7-11-13 10:43:00 수정 2017-11-14 07:26:5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르노삼성자동차는 고객이 직접 온라인 쇼룸에서 차량 견적을 내고 청약금을 결제하는 e-커머스(전자상거래) 시스템인 ‘e-쇼룸’을 국내 최초로 전차종에 확대 도입한다고 13일 밝혔다.

르노삼성에 따르면 ‘e-쇼룸’을 통해 현재 판매되는 모든 차종의 판매 가격과 차량 트림, 옵션, 컬러, 악세서리, 보증상품 및 탁송비 등 상세한 사항을 쉽고 편리하게 알아보고 견적을 산출할 수 있다.

또한 구매청약 시 본인 인증 과정을 거쳐 카카오페이와 같은 온라인 간편결제 또는 신용카드를 통해 청약 결제도 간편하게 진행 가능하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청약금이 결제되면 고객이 선택한 영업점으로 계약 정보가 전달돼 영업담당자가 자필 계약서 작성을 비롯한 세부적인 차량 판매 절차를 고객에게 안내하게 된다.


고객은 ‘e-쇼룸’을 통해 견적산출 및 온라인 청약과정에서 카카오톡을 통해 실시간으로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채팅 상담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한편 르노삼성은 지난해 9월부터 QM6 모델 단독으로 온라인 구매청약이 가능한 e-커머스 서비스를 자동차 업계 최초로 도입한 바 있다.

방실 르노삼성 영업본부 마케팅 총괄 이사는 “e-쇼룸은 온라인 구매라는 최근 트렌드를 적극 반영해 차량 선택에서 청약까지 보다 손쉽게 할 수 있도록 하는 선진 온라인 구매 시스템”이라며 “고객편의와 접근성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