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에어백 안터지고 선루프 물새는 수입차 9700여대 리콜

동아경제

입력 2015-10-07 12:12:00 수정 2015-10-07 12:58:2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국토교통부는 포드코리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지엠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총 9774대의 차량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 시정조치(리콜)에 들어간다고 7일 밝혔다.

먼저 포드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이스케이프 등 4개 차종의 경우는 에어백 ECU 내부 회로 결함으로 에어백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2년 4월 15일부터 2013년 9월 10일까지 제작된 이스케이프, 퓨전, MKZ 등 1523대이다.

또한 조향장치 중 파워스티어링 모터를 고정하는 볼트의 결함으로 조향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돼 2012년 7월 7일부터 2015년 4월 15일까지 제작된 몬데오, 퓨전, MKZ 등 4908대도 함께 리콜 된다.


재규어랜드로버의 경우는 레인지로버 차량에서 도어 컨트롤 제어 시스템의 소프트웨어 오류로 도어가 열린 상태임에도 닫힌 상태인 것처럼 인지됐다. 리콜대상은 2012년 3월 29일부터 2015년 5월 23일까지 제작된 2773대이다.

이밖에도 선루프 유리를 감싸고 있는 고무 실링의 접착제 불량으로 누수 및 풍절음 등의 현상이 발생돼 2012년 8월 13일부터 2012년 9월 14일까지 제작된 디스커버리4, 76대도 함께 리콜 된다.

지엠코리아는 캐딜락 ATS의 후면유리 성에제거시스템에 전원을 공급하는 배선 상의 커넥터 연결 부위가 접촉 불량이 일어나 화재 발생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2년 12월 21일부터 2015년 3월 18일까지 제작된 캐딜락 ATS 499대이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5년 10월 8일부터 지엠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소프트 웨어 업데이트)를 받을 수 있다.

이번 리콜과 관련해 해당 제작사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으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되며, 리콜 시행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포드코리아(02-2216-1100),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080-337-9696), 지엠코리아(080-3000-5000)로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