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코란도 투리스모 아웃도어 에디션 ‘3141만 원으로 레저활동 완성’

동아경제

입력 2015-10-02 11:10:00 수정 2015-10-02 11:10:4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쌍용자동차가 부담 없는 가격에 다양한 레저활동을 여유롭게 즐길 수 있는 코란도 투리스모 아웃도어 에디션을 2일 출시했다.

쌍용차는 LET 2.2 디젤 엔진과 벤츠 7단 자동변속기를 새롭게 적용해 주행성능이 대폭 강화된 코란도 투리스모를 출시한 데 이어 다양한 아이템을 적용해 새로운 스타일(New Style)을 갖춘 아웃도어 에디션(Outdoor Edition)을 선보이고 판매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이들 신차는 엔트리 트림인 TX에 다양한 소비자 선호 사양을 추가하면서도 가격 인상을 최소화해 구매 부담을 낮췄다. 또한 새로운 파워트레인 뿐 아니라 레저 활동에 필수적인 아웃도어 사양들을 다양하게 추가했다.


코란도 투리스모 아웃도어 에디션에는 일체형 루프박스, 스키드플레이트, 사이드 스텝, 패션 루프랙 등 아웃도어 활용성과 역동적 이미지를 더하는 외관사양과 더불어 HID 헤드램프, LED 룸램프, ETCS&ECM 등 스타일과 편의성에 초점을 맞춘 사양들이 기본 적용 됐다.

한편 쌍용차는 아웃도어 에디션 출시를 기념해 코란도 투리스모를 구매하는 모든 고객(일시불 및 정상할부)에게 150만 원 상당의 고급 텐트와 타프를 증정한다. 코란도 투리스모 아웃도어 에디션의 판매가격은 3141만 원(9인승 전용)이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