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바모터쇼]벤츠도 나섰다…B클래스 전기차 공개

동아경제

입력 2014-03-14 16:49:00 수정 2014-03-14 16:55:2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지난 6일(현지시간) ‘2014 제네바모터쇼’에 참가한 메르세데스벤츠가 양산형 B클래스 전기차를 공개했다.

벤츠에 따르면 B클래스 전기차는 올해부터 본격 양산돼 오는 7월부터 북미시장에 출시된다. 앞으로 신차는 이미 성공가도를 달리고 있는 BMW 전기차 ‘i3’와 치열한 경쟁을 펼칠 전망이다.

B클래스 전기차에는 기존 B클래스 전륜구동 플랫폼을 그대로 이용하고 테슬라의 28 kWh 배터리팩과 전기 모터가 장착됐다. 뒷좌석 바닥 아래로 리튬 이온 배터리를 달아 안전과 공간을 동시에 확보했다.

이 전기차는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7.9초가 걸리고 최고속도는 약 160km/h다. 최대출력은 174마력, 최대토크는 34.6kg·m를 발휘한다. 차량 충전이 완료되면 약 144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제네바=정진수 동아닷컴 기자 brjeans@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