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GT4 스팅어’ 3번째 티저 공개 “엘란이 떠올라”

동아경제

입력 2014-01-10 11:37:33 수정 2014-01-10 11:40:4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아자동차가 ‘2014 디트로이트 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스포츠형 콘셉트카
‘KCD-10’의 세 번째 티저 이미지가 공개됐다.

이 차량은 ‘GT4 스팅어(GT4 Stinger)’라는 애칭을 통해 더 잘 알려진 바 있으며 캘리포니아 디자인센터에서 제작을 주도했다. 콘셉트카를 통해 차세대 기아차 쿠페 디자인을 미리 가늠해 볼 수 있다.

그동안 두 번의 티저 이미지 공개를 통해 차량의 실루엣이 공개된 것과 다르게 이번 이미지를 통해서는 콘셉트카의 보다 구체적인 모습을 확인해 볼 수 있다.


이전 자료를 통해서는 기아차 패밀리룩인 호랑이코 라디에이터 그릴과 수직 LED 헤드램프, 20인치 대형 휠 및 탄소 섬유 프런트 스플리터 등을 적용한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상단에서 촬영한 이번 티저 이미지는 GT4 스팅어의 보다 전체적인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GT4 스팅어의 외관은 보닛 상단 공기흡입구의 두드러진 디자인을 비롯해 후면의 작은 창문과 두꺼운 C필러가 눈에 띈다.

기아차의 공식 보도 자료에 따르면 GT4 스팅어는 고성능 투어러를 기본 골격으로 최대 4명까지 탑승할 수 있다. 파워트레인은 2.0리터 4기통 터보엔진을 장착하고 최고출력은 315마력을 발휘한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