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링컨 전 차종 3월 무상점검 실시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03-02 21:42:00 수정 2021-03-02 21:45:3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포드코리아는 외부 활동이 많아지는 봄철을 맞아 전국 포드·링컨 서비스센터에서 스프링 서비스 클리닉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포드와 링컨의 전 차종을 대상으로 오는 31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은 포드 전문 테크니션의 멀티포인트 무상 점검을 비롯해 엔진 오일 및 브레이크 패드 15% 할인, 유상수리 10% 할인(타이어 및 유리 제외) 등 다양한 혜택이 준비돼 있다. 사고수리 차량에 대해서는 무상 견인서비스가 제공된다.

변재현 포드코리아 서비스 부문 총괄 전무는 “봄철 장거리 주행 전, 전문가에게 차량 점검을 받아 최적의 차량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 안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최고의 방법”이라며 “앞으로도 포드는 고객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캠페인은 전국 포드·링컨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제공된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