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보건설, 부천 춘의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03-02 21:14:00 수정 2021-03-02 21:17:2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대보건설은 최근 경기 부천 원미구 춘의동 126-1번지 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춘의동 가로주택정비사업은 지하 2층∼지상 20층 4개 동, 전용면적 47㎡ 24가구, 59㎡(A) 45가구, 59㎡(B) 126가구, 69㎡ 9가구, 84㎡ 33가구 등 총 237가구 및 부대복리시설을 건축한다. 공사 기간은 약 27개월이다. 이 사업은 신탁사 사업대행자 방식을 선택해 하나자산신탁의 객관적이고 투명한 사업관리로 안정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사업지는 지하철 7호선 춘의역과 신중동역이 인접해 있다. 경인고속도로와 수도권 제1순환고속도로, 부천로 등을 이용해 수도권 내 이동은 물론 외각으로의 이동도 편리하다.

장세준 주택사업본부장은 “민간과 공공아파트 4만7000여 가구 시공 실적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춘의동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최고 수준의 명품 아파트로 완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