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경주상생 특별전시 개막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03-02 21:09:00 수정 2021-03-02 21:13:0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수력원자력은 경주문화재단과 공동으로 '지역상생 특별전시'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한수원 창사 20주년을 기념해 마련한 이번 전시는 오는 5월 16일까지 경주시 양북면에 있는 한수원 본사 홍보관에서 진행된다.

전시회에서는 경주에서 활동하는 천명기(웹툰미술), 오동훈(조각미술), 강재준(설치미술) 작가 3인이 경주라는 공간을 바라보는 시선을 담은 작품 60여점을 전시한다.


특히 주말에는 만화가의 작업실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웹툰 작가가 그려주는 캐리커처 증정 행사도 마련해 방문객의 흥미를 높일 예정이다.

한수원은 경주의 미래를 이끌어갈 지역예술인을 지원하고, 우수한 예술 콘텐츠를 지역주민과 공유해 지역문화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이번 전시를 마련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이번 지역상생 특별전시는 한수원이 본사가 위치한 경주와의 관계를 더욱 견고히 다지고, 지역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정성껏 준비한 문화프로그램”이라며 “많은 분들이 참여해 즐거운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