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총 “대체근로 허용과 사업장 점거 전면금지 추진해달라”

뉴스1

입력 2022-06-23 11:20:00 수정 2022-06-23 11:21:0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News1

한국경영자총협회는 정부에 노사 관계 선진화에 필요한 대체근로 허용과 사업장 점거를 막는 법제도 개선을 요청했다.

경총은 23일 정부의 노동시장 개혁 추진 방향 발표 직후 입장문을 내고 “노사관계 선진화를 위한 법제도 개선이 빠져 있다”며 “대체근로 허용과 사업장 점거 전면 금지를 추진해달라”는 입장을 밝혔다.

정부는 이날 현행 주52시간제 개선·보완을 위한 근로시간 제도 개선과 임금체계 개편을 담은 ‘새 정부 노동시장 개혁 추진 방향’을 발표했다.

경총은 “고용의 경직성 해소는 산업구조의 변화에 따라 필요한 사안”이라며 “정부는 세계적 기준에 맞도록 개선을 서둘러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다만 “경영계는 정부의 근로 시간 제도 개선과 임금체계 개편의 방향성에 대해 공감한다”며 “경제위기 극복과 일자리 창출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서울=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