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무대 난입해 연주에 맞춰 노래하는 강아지

노트펫

입력 2019-09-23 16:07:41 수정 2019-09-23 16:08:5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노트펫] 갑자기 난입한 강아지의 참여로 인해 연주회는 더욱 풍성해졌다. 지난 20일(현지 시각) 미국동물매체 더도도는 초등학교 연주회에 깜짝 등장한 강아지가 연주에 맞춰 멋진 노래를 선보였다고 보도했다.

최근 콜롬비아 남서부 파스토의 한 초등학교에서 작은 연주회가 열렸다. 학생들은 각자 준비한 악기를 가지고 무대에 올랐다.

그중 한 소년은 자기 차례가 되자 그동안 갈고 닦은 색소폰 연주 실력을 뽐내기 시작했다.

그런데 연주를 시작한 지 블과 몇 초 후, 사전에 합의되지 않았음이 분명한 강아지 한 마리가 무대에 등장했다.

분명 솔로 공연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강아지는 아랑곳하지 않는다는 듯, 꼬리를 치며 소년의 곁으로 다가갔다.

그리고 소년이 연주하는 색소폰 소리에 맞춰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다.

이 사랑스러운 순간은 소년을 촬영 중이던 카메라에 의해 포착됐다. 영상 속에서 학생들은 느닷없이 시작된 합동 공연에 웃음을 터트리며 매우 만족한 듯한 반응을 보였다.

강아지의 즉흥 공연은 학생들 사이에서 인기를 얻었을 뿐 아니라 학교의 관리자인 글로리아 후라도(Gloria Jurado)에게도 큰 감동을 선사했다.

그는 자신의 SNS에 이 영상을 게재하며 "음악의 경이로운 점 그리고 우리의 가장 친한 친구"라며 "저 부드러운 목소리를 내는 강아지는 우리의 보컬리스트이며, 그의 이름은 파치토(Pachito)다"고 썼다.


* 본 기사의 내용은 동아닷컴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