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서 20대 여성 한 달 넘게 실종…공개 수사 검토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3-02-28 14:13:00 수정 2023-02-28 17:12:0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울산에서 실종신고가 접수된 신 씨가 거주지 인근 CCTV에 포착된 모습. 경찰청 실종아동찾기센터 갈무리

울산에서 20대 여성이 한 달 넘게 실종돼 경찰이 공개수사를 검토 중이다.

28일 울산 남부경찰서와 경찰청 실종아동찾기센터에 따르면 울산 남구에 거주하는 신모 씨(25·여)는 올 1월 23일 실종돼 행방이 묘연하다.

경찰은 신 씨의 위치 정보와 금융 거래 등을 추적했지만 찾지 못했다. 신 씨는 지난달 20일 집에서 나온 뒤 문수경기장 인근에서 마지막으로 포착됐다.

실종 당시 신 씨는 청색 패딩에 검은색 모자를 썼다. 신 씨의 체격은 마른 편이며 얼굴은 갸름하고 검은색 단발머리를 하고 있다. 키는 155㎝, 몸무게는 43㎏이다.

경찰은 신 씨를 찾는 데 주력하는 한편 범죄 또는 사고와 연관성이 있는지도 계속 확인하고 있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