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3사 “갤Z 폴드4·플립4 사전예약 첫날 성적 전작 이상”

뉴스1

입력 2022-08-17 16:32:00 수정 2022-08-17 17:00:5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11일 서울 서초구 삼성 딜라이트샵에서 시민들이 삼성전자의 새로운 폴더블폰인 갤럭시Z플립4를 살펴보고 있다. 갤럭시Z플립4는 내장 메모리가 256GB, 512GB인 모델이 각각 135만3천원, 147만4천원이다. 갤럭시Z폴드4는 256GB와 512GB 내장 메모리 모델이 각각 199만8천700원, 211만9천700원이다. 두 스마트폰은 오는 16일부터 22일까지 예약판매를 거쳐 26일 정식 출시된다. 2022.8.11/뉴스1 ⓒ News1

삼성전자의 폴더블폰 신제품 ‘갤럭시Z 폴드4·플립4’의 사전 예약 첫날 실적이 전작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이동통신 3사에 따르면 지난 16일 사전 판매가 시작된 폴드4와 플립4의 첫날 성적은 전작인 ‘갤럭시Z 폴드3·플립3’나 상반기 플래그십폰 ‘갤럭시S22’ 시리즈보다 나아진 것으로 집계된다.

SK텔레콤은 두 제품의 첫날 예약 실적이 전작과 유사한 수준이라고 밝혔다. 구체적인 수치는 공개되지 않았지만, 폴드4와 플립4의 예약 비중은 4 대 6으로 나타났다. SK텔레콤 공식 온라인몰을 통해 예약한 고객 중 성별 비중은 남성이 45%, 여성이 55%로 여성에게 인기가 조금 더 높았다. 특히 플립4의 경우 여성 구매자 비중이 60%에 달했다.

KT는 사전예약 첫날 두 제품의 예약 판매량이 전작보다 다소 높은 편이라고 밝혔다. 폴드4와 플립4의 비중은 각각 35%, 65% 수준이었다.

LG유플러스도 두 제품의 첫날 성적이 전작이나 갤럭시S22보다 나아졌으며, 폴드와 플립의 비중이 4 대 6 수준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아직 예약 판매 첫날이라 추이를 지켜봐야 하지만, 폴드의 비중이 예상보다 높게 나타난 점이 눈에 띈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에 따르면 지난해 갤럭시 폴더블폰 이용자 중 70%는 플립을 선택한 것으로 파악된다.

노태문 사장은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기자간담회를 통해 “올해 폴더블폰 1000만대 이상의 판매량을 목표로 대중화 원년을 만들어내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갤럭시Z 폴드4와 플립4는 16일부터 22일까지 사전 예약을 거쳐 26일 정식 출시된다.

(서울=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