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뉴 아우디 A8 L 60 TFSI 콰트로’ 출시… 승차감·안전 대폭 향상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0-12-01 09:32:00 수정 2020-12-01 09:41:2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아우디가 플래그십 프레스티지 대형 세단 ‘더 뉴 A8 L 60 TFSI 콰트로’를 1일 공개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신형 A8은 크롬 익스테리어 패키지 및 나파 가죽 패키지등을 적용해 한층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인 디자인과 액티브 서스펜션을 기본 탑재해 승차감과 안전을 크게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4인승과 5인승 두가지 모델로 나온다.

A8 L 60 TFSI 콰트로 4.0ℓ V8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 엔진 및 8단 팁트로닉 자동변속기를 탑재해 최고출력 460마력, 최대토크 67.3kg.m를 발휘한다. 최고속도는 250km/h,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은 4.4초다. 연비는 복합 연비 기준 7.7km/ℓ다. 여기에 아우디 독보적인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인 콰트로를 결합해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이끌어 낸다.


신차 외관은 길게 뻗은 전면부와 후면부가 부드럽게 만나 시각적 긴장감을 자아낸다. 볼륨감 있게 강조된 휠 아치로 아우디 특유의 스포티함을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전방 공기 흡입구에 크롬 서라운드와 도어 핸들에 크롬 인서트, 후방 범퍼 크롬 스트립 등 크롬 익스테리어 패키지를 기본으로 적용해 디자인으로 세련된 외관에 날카로운 이미지를 더했다. 20인치 20-스포크 스트럭쳐 디자인 콘트라스트 그레이 휠을 탑재해 플래그십 세단의 위용을 드러냈다.

또한 아우디 스페이스 프레임(ASF)을 활용한 혁신적인 경량 구조 기술을 통해 차체 중량은 감소하면서 우수한 강도 및 강성으로 보다 뛰어난 주행 안전성과 연비 향상은 물론 방음 및 방열을 위한 클라이메이트 글라스가 기본으로 탑재되었다.

다이내믹 턴 시그널이 적용된 ‘HD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와 ‘OLED 테일 라이트’는 아우디 라이트 디자인의 진보, 스포티함 우아함을 시각적으로 표출해준다. 아우디 레이저 라이트를 탑재한 ‘HD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는 일반 LED보다 향상된 밝기와 촘촘하게 배열된 광선을 통해 보다 넓은 가시 범위를 자랑한다. 다이내믹 턴 시그널이 적용된 ‘OLED 테일 라이트’는 입체적인 디자인으로 차량 후면에 생기를 불어넣으며 자연광에 가까운 빛을 통해 더 화려하고 선명한 신호를 보내 화려하면서도 자유로운 라이팅 시스템을 선사한다. 또한 세레모니 기능이 적용되어 차량 잠금 및 해제 시, 독특한 빛의 움직임을 보여준다. 

실내는 편안하고 안락한 공간은 물론, 작은 요소까지도 세심하게 배려했다. 5300mm 긴 전장과 3128mm 휠 베이스, 1945mm의 전폭과 1520mm 전고는 레그룸 뿐 아니라 헤드룸까지 여유로운 실내공간을 자랑한다. 이와 함께 블랙 알칸타라 헤드라이닝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감각을 더했다. 센터 콘솔, 핸들 에어캡, 대시보드 상하단, 도어 암레스트, 도어 포켓, 숄더 백레스트 등에 나파 가죽 패키지를 적용해 아우디만의 고품격 감성 품질을 고스란히 담았다.

이와 함께 다양한 안전 및 고급 편의사양을 탑재했다. 특히 전면부 카메라와 함께 작동해 노면을 미리 식별하고 전자 섀시 플랫폼을 통해 서스펜션을 보다 능동적으로 조절해주는 액티브 서스펜션 등 탑승자는 물론 보행자의 안전까지 생각하는 다양한 최첨단 안전 사양도 탑재했다. 전후방 주차 보조시스템 및 서라운드 뷰 디스플레이, 360° 카메라 등은 편리한 주차를 도와준다.


더 뉴 아우디 A8 L 60 TFSI 콰트로 4인승 모델 뒷좌석에는 가죽 센터 콘솔과 릴랙세이션 시트를 포함한 뒷좌석 패키지와 요추지지대, 무선 충전 기능을 포함한 아우디 폰박스, 그리고 뒷좌석 폴딩 테이블 두개가 탑재돼 있다. 5인승 모델은 전 좌석 발코나 가죽 컴포트 시트가 적용됐다. 뒷좌석에는 전동, 메모리, 열선, 통풍, 마사지, 요추지지대가 적용돼 있다.

더 뉴 아우디 A8 60 TFSI 콰트로 가격은 4인승 모델이 1억9052만8000원, 5인승 1억8071만1000원이다. 국내 공식 출시는 오는 4일로 예정돼 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