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중 갈등 고조에…희토류株 재차 상승

뉴시스

입력 2022-08-05 15:55:00 수정 2022-08-05 15:55:2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중국이 고강도 군사훈련을 실시하는 등 미국과 중국간 갈등이 고조되며 희토류 관련 종목들이 강세를 보였다.

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유니온머티리얼은 전 거래일 대비 140원(4.58%) 오른 32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어 티플랙스(0.77%), 쎄노텍(0.69%), 유니온(0.64%), 노바텍(0.62%), 동국알앤에스(0.24%) 등도 소폭 상승 마감했다.

희토류 테마주는 미국과 중국간 갈등이 고조될 때마다 상승하는 경향을 보인다.

중국은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에 반발해 고강도 군사훈련을 실시했다. 중국은 대만을 겨냥한 보복성 무력 시위에 사상 최대 규모 군용기 100여대를 동시에 투입했다.

중국의 군사훈련에서 중국군이 발사한 탄도미사일 4발이 대만 상공을 가로질러 대만 동쪽 바다에 떨어졌다. 중국군이 쏜 미사일이 대만 상공을 가로지른 것은 처음이다.

또 중국이 발사한 탄도미사일 일부가 일본이 설정한 배타적경제수역(EEZ)에 떨어져 일본이 강하게 반발하기도 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