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신세계백화점, NFT 페스티벌 펼친다

동아일보

입력 2022-07-22 03:00:00 수정 2022-07-22 03:09:2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신세계 푸빌라 NFT 등 12개 프로젝트 모아 센텀시티점에서 한 달간 전시
신세계백화점이 업계 최초 NFT 페스티벌을 선보인다. 지난달 자체 제작 NFT를 성공적으로 출시한 신세계는 NFT 기업 메타콩즈와 함께 부산 센텀시티점에서 ‘센텀 NFT 페스티벌’을 펼친다.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 지하 2층 중앙광장에서 센텀 NFT 페스티벌 전시에 참여하고 있는 관람객 모습.
이달 15일부터 한 달간 센텀시티점 지하 2층 중앙광장에서 진행하는 이번 행사는 신세계 자체 캐릭터로 만든 푸빌라 NFT를 비롯해 메타콩즈, 메타 토이 드래곤즈 등 총 12개의 대표적인 NFT 기업들의 프로젝트를 한자리에 모아 전시한다.

지역 시민은 물론이고 여름을 맞아 부산을 방문한 휴가객까지 다양한 고객에게 NFT 문화에 친숙해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실제 올해 3월 신세계가 NFT 이벤트 참여자 3만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70%가 NFT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응답했으며, 신세계 NFT 전시회 참여 의사는 78%에 달할 정도로 반응이 뜨거웠다.
신세계백화점 자체 캐릭터 푸빌라 NFT, 1초 만에 1만 개 완판되며 화제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 지하 2층 중앙광장에서 센텀 NFT 페스티벌 전시에 참여하고 있는 관람객 모습.
이번 페스티벌에서 만나 볼 수 있는 신세계의 푸빌라 NFT는 지난달 1초 만에 1만 개를 완판시키며 화제를 모았다.

푸빌라 커뮤니티인 공식 홈페이지를 시작으로 소셜미디어인 디스코드, 트위터, 카카오톡 등을 통해 수많은 ‘푸빌라 마니아’도 생겨났다. 디스코드 푸빌라 채널에는 9만 명이 모였으며, 이는 암호화폐인 클레이튼으로 거래되는 NFT 커뮤니티 중에서는 최대다.

신세계와 업무협약을 맺은 메타콩즈는 천재 프로그래머로 불리는 이두희가 개발에 참여한 고릴라 메타버스 프로젝트로 유명하며, 국내에서는 가장 규모가 큰 NFT 기업이다. 이 외에도 가수 선미의 모든 앨범과 다양한 활동의 비주얼 콘셉트로 제작한 ‘선미야NFT’를 선보인다.

또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샌드박스가 선보이는 메타 토이 드래곤즈는 픽셀아트 기반의 메타버스 NFT 프로젝트다. 장난감 세상의 왕좌를 차지하기 위해 펼쳐질 드래곤들의 성장과 전투의 이야기를 테마로 한다.
행사 기간 주말 동안 럭키드로 추첨 통해 푸빌라 인형 등 경품 제공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 지하 2층 중앙광장에서 센텀 NFT 페스티벌 전시에 참여하고 있는 관람객 모습.
이번 전시에는 고객 참여를 위한 럭키드로 추첨 이벤트도 준비했다. 금·토·일 주말과 8월 15일 광복절에 진행하는 이번 행사는 인스타그램 인증샷으로 참여 가능하다. 방문객이 본인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푸빌라 #메타콩즈 #센텀페스티벌 해시태그를 달아 인증샷을 남기면 럭키드로 1회 참여권을 준다.


럭키드로 추첨을 통해 부채, 에코백, 티셔츠 등 다양한 NFT 굿즈와 현장에 설치한 ‘인생네컷’ 포토부스 촬영권 1장을 증정한다.

행사 기간 중 신세계백화점 모바일 앱을 통해 센텀시티점에서 사용 가능한 스파랜드, 아이스링크 등의 최대 30% 할인 쿠폰과 식사, 디저트 5000원 할인권 등도 제공한다.

푸빌라 NFT는 실제 백화점에서 혜택을 누릴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총 6가지 등급으로 나뉘며, 그중 가장 높은 미스틱 등급 소유자는 매달 신세계백화점에서 △퍼스트라운지 입장 5회 △발레주차 △20% 사은 참여권 3장 △멤버스바 커피 쿠폰 3장 △F&B 3만 원 식사권 2장 등을 푸빌라 NFT 보유 기간 내 제공받는다.

그동안 신세계는 고정관념을 깨는 ‘디지털 DNA’를 선보이며 미래형 백화점으로 도약 중이다.

신세계백화점 모바일 앱에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앞세운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를 발 빠르게 도입하며, 뉴노멀 시대 속 오프라인 백화점만의 차별화된 성장 전략을 펼치고 있다.

단순히 쇼핑 정보만을 전하던 과거에서 벗어나 유통업계 최초로 도입한 전자책 서비스, 뮤직 큐레이션, 제철 음식 레시피, 소셜 서비스 등을 통해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까지 선도하고 있는 것이다.

이성환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상무는 “신세계백화점이 직접 만든 푸빌라 NFT가 완판되는 등 고객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며 “이번 NFT 페스티벌을 시작으로 앞으로 온·오프라인이 융합된 디지털 신세계를 선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