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2030년 ESG전략과제 선정… 고효율 제품 생산 등 탄소배출 감축

김재영 기자

입력 2022-07-04 03:00:00 수정 2022-07-04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LG전자는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해 2030년까지 탄소배출 감축에 적극 나서고, 장애인 접근성도 개선하기로 했다.

LG전자는 지난달 30일 ESG위원회를 열고, 2030년까지 추진할 ESG전략과제를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우선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공정 개선, 에너지 절감 기술 도입으로 생산단계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지속적으로 감축해 나가기로 했다. 소비 전력, 단열 성능, 열교환 기술 개선 등으로 에너지 고효율 제품을 생산 및 판매해 제품 사용 단계에서의 탄소배출량도 감축한다. 국내 사업장의 폐기물 재활용을 확대해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을 취득하고, 해외 사업장에서는 슬러지 원료화 등 국내 모범 사례를 적용할 계획이다. 아울러 2030년까지 전 제품군에 접근성 기능을 탑재한다. 이를 위해 현재 장애인 자문단을 운영하며 신제품 개발 시 개선점을 적용해 나가는 등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재영 기자 redfoot@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