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여름철 농업재해 대비 사전점검 회의 개최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2-06-30 17:33:00 수정 2022-06-30 17:37:3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농협중앙회는 30일 서울 중구 본관 스마트워크센터에서 ‘여름철 농업재해 대비 사전점검’ 화상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29일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이 주관한 회의에는 전국의 지역본부장, 시군지부장이 화상회의 시스템으로 참석했다. 장마철 국지성 집중호우 등에 따른 농업인 피해 최소화를 목적으로 개최됐다.

농협은 집중호우, 태풍 등 여름철 농업재해에 대비해 ▲범농협 사전 대응체계 확립 ▲농경지 및 농업시설 관리 안내 ▲농업인 인명피해 예방을 위한 농업인 행동요령 전파 등 사전예방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재해발생 시 피해지역에 대해 ▲신속한 임직원 재해복구 일손돕기 ▲손해보험 조사 및 조기 보상 ▲병충해 공동방제 및 축산농가 방역활동 실시 ▲재해 무이자자금 지원 등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재식 부회장은 “최근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려 농작물 침수 등 피해가 예상된다”며 “전국의 지역본부와 시군지부에서는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집중호우와 태풍 등 여름철 재해에 대해 농업인의 피해를 예방하고 극복하는데 역량을 모아나가자”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