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위기 대응을 위한 계열사 경영전략 회의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2-06-24 17:25:00 수정 2022-06-24 17:35:2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농협중앙회는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한 계열사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농협중앙회 이재식 부회장이 주관하는 이날 회의는 경제·금융부분 계열사 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계열사 경영진단 △3고(금리·물가·환율)에 따른 계열사 영향 분석 및 대응책 △사업추진 우수 사례 공유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특히 농협은 실물경제와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에 대응해 사업부문별 위기 관리를 강화하기로 했다. 또 ‘살맛나는 가격 할인’으로 소비자 물가안정에 기여하고, 내수비료와 사료 등 농자재를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등 농업인 경영안정화와 소비자 물가안정에도 기여해 나가기로 했다.

이재식 부회장은 “물가상승 등 대내외 경영환경 변화가 심화되는 가운데, 농협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 또한 높아지고 있다”며 “각 계열사는 설립목적에 따른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쌀 소비 촉진 등 ‘국민과 함께하는 따뜻한 동행사업’에도 역량을 결집해 나가자”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