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세계 최초 ‘차량 관리 구독 서비스’ 출범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2-05-25 14:18:00 수정 2022-05-25 14:21:2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BMW코리아가 전 세계 최초 AS 차량 관리 구독 서비스(BMW 서비스케어 플러스)를 25일 출범했다.

BMW 서비스케어 플러스는 BSI(차량 소모품 관리 보증기간) 만료 기간인 출고 이후 6년 이상된 고객들을 지속적으로 관리하고자 만든 업계 최초 구독형 차량관리 케어 프로그램이다.

BMW 서비스케어 플러스는 스탠다드와 프리미엄 두 가지 멤버십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파워트레인 워런티 옵션도 추가 선택 가능하다. 합리적인 가격뿐 아니라 고객이 원하는 시점에 차량 관리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어 가입 기간 동안 차량 유지 관리에 대한 걱정 없이 간편하게 이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먼저 스탠다드 멤버십은 ▲엔진오일 및 오일필터 교체 ▲일반 수리 15% 할인 ▲서비스 쿠폰 3만 원권 1장 ▲픽업 앤 딜리버리 서비스 등으로 구성된다. 모든 서비스는 구독 기간 중 연 1회 이용 가능하다.

프리미엄 멤버십은 ▲브레이크 패드 및 디스크 세트 교체(앞 또는 뒤 선택) ▲엔진오일 및 오일필터 교체 ▲일반 수리 25% 할인 ▲브레이크액 교체 ▲마이크로필터 교체 ▲서비스 쿠폰 7만 원권 1장 ▲픽업 앤 딜리버리 서비스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특히 기본 패키지에 파워트레인 워런티 옵션을 추가하면 보장 범위 내에 있는 엔진 및 변속기 관련 수리비용을 최대 1000만 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단, 파워트레인 워런티는 출고 이후 6년부터 8년까지 차량 및 주행거리 18만km 이하 차량에만 추가 가능하다. 순수 전기차, M시리즈(M 하이 퍼포먼스), 영업용 차량 등은 가입할 수 없다. 또한 스탠다드나 프리미엄 멤버십 가입 없이 단독 구매는 불가하다.

BMW 서비스케어 플러스의 가격은 모델에 따라 상이하다. BMW 5시리즈 기준으로 스탠다드 멤버십이 14만9000원, 프리미엄 멤버십은 94만9000원, 옵션 항목인 파워트레인 워런티는 출고 이후 6년 차량 기준 56만9000원이다. 스탠다드와 프리미엄 멤버십의 경우 M 시리즈 (M 하이 퍼포먼스) 및 순수 전기차는 가입 대상에서 제외된다.

BMW 그룹 코리아는 이미 지난 2020년부터 구독형 차량관리 서비스 체험단을 운영하며 국내 소비자들의 요구사항을 수렴한 바 있다. BMW 그룹 내에서도 전 세계 최초로 한국에 출시된 만큼 향후 다양한 해외 시장에서도 벤치마킹 사례가 될 전망이다.

정상천 BMW코리아 애프터세일즈 총괄은 “BMW 서비스케어 플러스는 BSI 기간이 만료돼 차량 유지 관리가 부담스러운 고객들을 책임지고 케어하자는 취지에서 만들어졌다”며 “합리적인 가격에 차량 관리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는 획기적인 프로그램”이라고 말했다. 이어 “BMW 그룹 내에서도 한국에서 최초로 시도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향후 전 세계 시장에서도 고객 케어 및 AS 디지털화의 성공 사례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