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희 농협중앙회장, 금융부문 계열사 현장경영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2-05-19 18:01:00 수정 2022-05-19 18:02:2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이 19일 서울 영등포구 NH투자증권 본사를 방문해 금융부문 계열사 현장경영을 통해 경영전략을 점검하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날 금융부문 현장경영은 NH투자증권, NH-아문디자산운용, NH농협캐피탈, NH저축은행을 비롯한 8개사가 참여했다. 이성희 회장은 지난 18일 전남 여수 남해화학 본사에서 제조부문 현장경영을 마친 후 연일 광폭행보를 이어갔다.

이날 현장경영 회의에서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미국 발 기준금리 인상과 환율, 물가 상승 등 경영환경 변화에 따른 금융계열사의 대응전략을 점검함과 동시에 범국민적인 경제위기가 있을 때마다 든든한 버팀목이 되었던 농협의 저력을 발휘해 줄 것을 강조했다.

특히 이 회장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새롭게 직면한 시장환경에 대해 △리스크 관리 선진화를 통한 경영 내실 강화 △농협 금융의 디지털혁신 시장 선도 △금융기관의 사회적 책임 강화 등 계열사의 경영전략을 청취하고 향후 추진방향에 대해서 의견을 나눴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금리 상승 등 금융시장 환경변화에 전략적으로 대응해 나가야 한다”며 “무엇보다도 고객가치를 최우선으로 하고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해 농업인·국민과 함께하는 100년 농협을 이루어 가자”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